바다일기

홈 > 바다일기
바다일기
다리다이버스 홈페이지가 개편됨에 따라 2016년 6월 이전까지의 바다일기 내용을 확인하시려면 여기를 클릭!

다음 기회에,

roky 0 175 2017.09.06 16:45

안녕하세요 Roky입니다.

 

바람의 방향은 서풍입니다만,

 

이건 뭐.....

 

부는지 안부는지??? 보트가 쭉쭉쭉~ 미끄러지듯 달리던 그런 하루였습니다.

 

40여분이 걸리던 울롱사이드를 30분만에 주파!!!

 

보트스케쥴

 

보트 - 댄싱퀸

캡틴 - 동수

가이드 - 로키, 쏘니

 

첫번째 포인트_시아스터널

두번째 포인트_시아스코너

세번째 포인트_글래스랜드

 

그렇게 바랬던 시야는 조금씩 돌아오는 듯?

4bd33bfa95dedc92aa5fd32bf09cdcb3_1504682

슬금슬금 수심을 내리다보니, 터널입구가 똭!

 

어두컴컴하니 조금은 두근두근 긴장되는 마음이 생깁니다만,

 

용기내어 터널안으로 진입하면?

 

와우~ 블루홀 못지 않은 절경을 보여주는 시아스터널,

 

이리저리 고개를 돌리며 여유롭게 절경을 즐기다, 

 

helfrich'ss dartfish 발견! 

 

혹여나 구멍사이로 쏙! 숨을까...조심조심 다가가 셔터를 누르는 순간......

4bd33bfa95dedc92aa5fd32bf09cdcb3_1504683

머리가 뎅강 잘려버렸습니다....

 

궁금하신 분들은?? 다음 기회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면휴식시간이 이렇게 긴 적도 처음, 넘나 더워요!!!!!

 

1시간여의 휴식 후 두번째 다이빙, 시아스코너 입수!

4bd33bfa95dedc92aa5fd32bf09cdcb3_1504683
인커밍 방면으로 힘차게 불어오는 조류발!!!

 

오오 왠일왠일!!!!!!

 

순식간에 도착한 코너부근에서 후킹!!!!!!

 

자자, 이제 펼쳐지는 아이맥스 영화를.................

 

상어들아 다 어디갔니........??????

 

보통 요~ 정도 조류엔 세기도 힘들정도로 어마어마한 대군으로 저희를 놀래켜주던 그레이리프들이,

 

오늘은 간간히 한두마리 정도??

 

머얼리선, 스팟티드 이글레이 새끼 한마리가 저희를 놀리듯 유유자적하니 수영연습 중이었구요,

 

예상보다는 일찍~ 언후킹 후 아직까지 훼손되지 않은 시아스코너의 아름다운 산호군락을 관찰하기로 결정!

 

이런 날이 있으면 저런 날도 있느니라....... 

4bd33bfa95dedc92aa5fd32bf09cdcb3_1504683

아 저 수염 뽑아버리고 싶어!!!! (feat, manybar goatfish) 

 

뒷골땡기는 마음을 진정시키려면 힐링이 필요!!!

 

마지막 포인트는 힐링포인트 글래스랜드~

 

썰물의 끝자락이기에 시야는 반포기...

 

그러나? 입수하자마자 저 멀리 클리닝스테이션이 보일정도로 발군의 시야!!! 오호~

 

끝없이 펼쳐져 있는 모래사장을 보다보니 어느새 제 마음도 사르르르르르~~~

4bd33bfa95dedc92aa5fd32bf09cdcb3_1504683
요즘따라 절정의 숨바꼭질 실력을 보여주고 있는 리프피쉬! 오늘처럼 힘들었던 적도 처음...^^;;;

 

마스코트 가든일도 빠짐없이 소개드리고 기분좋게 오늘의 다이빙 마무리~~~~

 

내일도 여전히 날씨는 초~ 쾌청할 예정!

 

오픈워터입문, 펀다이빙, 내해다이빙~ 다양한 이야기가 펼쳐질 내일!

 

어떤 모습의 팔라우가 저희를 기다리고 있을지?

 

로그에서 소식 전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여러분 모두 굿나잇 되셔용~

 

 

 

Comments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40 여전히 건기..팔라우 나우 new up lee 05.22 14
639 시야 좋은데??울롱은 lee 05.19 40
638 시야가 아쉬워요.. 5월 18일 바다일기 lee 05.18 44
637 To be continued... 5월 17일 바다일기 lee 05.17 53
636 예년에 비해 .... lee 05.16 58
635 1년내내 이랬을면...... lee 05.15 75
634 Only us !!! 5월 14일 바다일기 lee 05.14 70
633 5월11일(펠렐리우) 그리고 12일(새벽 다이빙) 바다일기 lee 05.13 82
632 GT가 얄미울 줄이야, ROKY 05.10 85
631 끝이 안보여요, ROKY 05.09 84
630 조만간? ROKY 05.08 67
629 고래다!!!!!!!!!!, 댓글+2 ROKY 05.07 173
628 베테랑, ROKY 05.06 101
627 이렇게 힘들 줄이야, ROKY 05.05 104
626 삐짐, 댓글+2 ROKY 05.02 123
625 똑같은 포인트 맞나요?, ROKY 05.01 110
624 집중!!!!!! 하려고하니, ROKY 04.29 97
623 여유롭게!!!!!!, ROKY 04.28 104
622 빠져있었네요 제가, ROKY 04.27 94
621 체험 다이빙을 외해....4월21일/22일 바다일기 lee 04.23 135
620 넘나 고마워.. : ) ROKY 04.20 122
619 4월18일 다이빙포인트 lee 04.18 110
618 상어 좋아요, ROKY 04.17 129
617 4월16일 다이빙포인트 spring 04.16 111
616 뭐야?이렇게 없어도 되는거야??(새벽다이빙) lee 04.15 150
615 뭐야??이렇게 많아도 되는거야????(펠렐리우) lee 04.13 169
614 4월12일 바다일기 lee 04.13 96
613 너 쉬워졌어, ROKY 04.11 122
612 다국적 lee 04.11 104
611 Day of Thermal Caline ( cold ) Scott 04.09 95
610 코너코너, @EM DIVE ROKY 04.08 115
609 나중에 써먹을께요,(펠렐리우) ANNIE 04.07 126
      DEPOSIT(예약금)